2014년 클라이언트의 의뢰 사항으로 아시아 지역기반으로 글로벌 스타트업 아이이디어를 제공했던 것으로 Globalizer라는 컨셉으로 evolve 하기 전 단계의 산출물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1년이 지난 현재 Client Confidentiality가 종료 된 사안으로 외부 공개 가능하도록 각색하였습니다. ACADEMIA에 게재 함과 동시에 포트폴리오 섹션으로 올리게 되었습니다.

Abstract:

It attempts to demonstrate an early stage of startup concept which employs the notion that bilingual people with particular expertise to help ‘hyper local startups’ to be promoted globally by instantly turning marketing messages, product features and even testimonials. The rewards for the bilingual are mainly recognition and reputation, which are non-moentary endorsement, of an ambassador of the matched up startup.

The matching is supposedly based on the expertise in the field of business  where local startup operates within, e.g. a bio-chemical engineering student gets drawn to the startup pioneering that field where his helping efforts not for translation reward but longer term relationship where independent startup & expert matching graph technology.

StartupGraph.Asia

StartupGraph.Asia의 fundamental 컨셉으로는;

  • Contingent workforce (프리랜서)
  • Bilingual Bloggers (다중어을 구사하는 블로거)
  • Startup Community (스타트업 미디어와 투자가)
  • Graph DBMS (그라프 데이터베이스) and Expertise matching Logic
  • Content curation (큐레이션)
  • Content Management in multilingual capability (다중언어 지원 플랫폼)
  • Cloud enabled translation service (클라우드기반의 번역서비스)
  • Sweat Equity funding model (현물 투자와 같은 개념의 일의 댓가로서 지분을 제공)
  • Egagement를 높일 수 있는 Gamification & Reputation management (게이미피케이션과 평판관리)

 

아카데미아에서 Digital Strategist를 팔로우 하시려면 아래 버튼을 누르세요.

academia

또는 이메일을 남기시면 블로그 포스트를 이메일로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이 블로그를 팔로우하고 새 글 알림을 이메일로 받으려면 이메일 주소를 입력하세요.